[일:] 2021년 05월 27일

팀장에게 반드시 필요한 회계 마인드는?

기업의 경영은 주주와 채권자, 직원 등 이해관계자들의 참여로 이루어진다. 그러다 회사가 경영 부진에 빠지면 새로운 투자가와 그들이 고용한 외부의 회생 전문가, 사외 이사 등 이해관계자 수가 증가하게 된다. 그런 기업에서 지금까지의 패러다임을 변혁하기 위한 의사 결정을 하려고 한다면 수많은 이해관계자들이 모두 똑같은 기준으로 기업의 현재 상태와 비전을 공유해야 한다. 그렇게 하지 않으면 개혁안에 대해 이해관계자들의 …

팀장에게 반드시 필요한 회계 마인드는? 더 보기 »

성장하는 중견기업의 인사-채용 경험은?

커리어 플랫폼 ‘원티드’를 운영하는 원티드랩은 지난달 25일 온라인 컨퍼런스인 ‘Wanted Con. HRM의 모든 것’을 개최했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인사제도 기획 및 수립, 채용, 평가-보상-피드백, 디지털과 데이터를 활용한 인사업무에 대한 생생한 현장의 경험이 공유돼 눈길을 끌었다. 성장하는 중견기업의 인사제도 셋팅하기 연승원 엔카닷컴 인사팀장은 “모두를 만족시킬 수 있는 100점짜리 제도를 구축하겠다는 환상을 버리고, 지금 이 순간, 우리 회사의 …

성장하는 중견기업의 인사-채용 경험은? 더 보기 »

나는 자율 문화를 만들 준비가 되어 있는가?

예전에도 자율이라는 키워드가 조직문화에서 많이 언급되었다. 최근 디지털택트 환경에서 업무가 진행되는 경우가 많아질수록 더욱 강조하고 있는 추세다. 그런데 실제로 조직에서는 자율성을 부여하기 위해 어떤 노력을 하고 있을까? 무엇보다 나는(특히 이 글을 읽는 사람이 리더라면) 자율 문화를 만들기 위해 얼마큼 준비가 된 사람일까? 이것을 진단하기 위해 다음의 질문에 진지하게 답을 해보길 바란다. 당신은 한 아이의 부모입니다. …

나는 자율 문화를 만들 준비가 되어 있는가? 더 보기 »

내가 아는 단어가 나의 세계다 – 김영하와 옥스퍼드 사전 그리고 우리

태초부터 존재하는 단어는 없다 “우리가 쓰는 단어를 누가 만들었는지 생각해 본 적이 있어요?” 어느 날, 지인에게 물었다. “사전에 모두 있잖아요.” “사전 속 단어를 만든 사람이 누구겠냐는 질문입니다.” “원래 있던 단어를 사전이 정리한 거 아녜요?” “처음부터 존재할 수가 없죠. 모든 단어는 누군가에 의해 만들어진 창작물일 테니까요. 만들어지기 전에는 존재하지 않았을 테고요. 우리말에서도 인터넷이라는 말은 20세기 이전엔 …

내가 아는 단어가 나의 세계다 – 김영하와 옥스퍼드 사전 그리고 우리 더 보기 »

스터디살롱 : 스타트업 인담자를 위한 네트워킹

▶ 스터디살롱 참여하기 스터디살롱은? HR분야에서 일하고 있는 분들과의 네트워크를 만들고, 함께 지식을 공유하며 커리어를 성장시켜나가는 곳✨ 책, TED, 영화 등 함께 읽고, 듣고, 보고 의견을 나눌 수 있는 모든 것이 주제가 됩니다. 멤버들과 같은 주제에 대해 자연스럽게 이야기 나누고 인사이트를 얻어보세요. 이곳에서 만난다는 것은 같은 관심사와 고민을 가지고 있다는 의미입니다. 같은 관심사를 가진 10명의 친구를 …

스터디살롱 : 스타트업 인담자를 위한 네트워킹 더 보기 »

초보 면접관이 하는 소소한 실수들.

스타트업에서는 동료를 채용하기 위해 저 연차이신 분들도 면접관으로 참석한다.  오늘은 그들이 초보 면접관으로 경험하였던 소소한 실수를 말씀드리고, 이후 좋은 면접관이 될 수 있는 간단한 팁을 드리고자 한다. 0.    면접 전날 면접관과 질문 리스트 공유하기! 면접관으로 처음 참석하게 되면, 주도하는 역할보다는 관찰자(옵저버) 역할이 대부분이다. 초보 면접관의 질문 순서도 서두보다는 말미에 차례가 온다. 후보자 이력을 검토하다 보면 면접관들이 각 후보자에게 …

초보 면접관이 하는 소소한 실수들. 더 보기 »

error: 컨텐츠 도용 방지를 위해 우클릭이 금지되어 있습니다.

로그인

인살롱 계정이 없으세요? 회원가입

도움이 필요하신가요?

문의사항이 있다면 알려주세요

Close Bitnami banner
Bitnam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