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 2022년 02월 04일

성장하는 스타트업의 조직문화담당자가 가진 고민들

  아웃소싱 컨설턴트에서 엔라이튼(구 솔라커넥트)으로 이직해 조직문화/HRD 담당자로 근무한지 벌써 1년의 시간이 지났다. 4명에서 시작했다는 회사의 구성원 수는  내가 입사했을 당시 70명을 넘어섰고, 지금은 130명 이상이 되었다. 사업과 서비스 영역이 확장되었고 구성원들의 역할이나 특성 그리고 일하는 방식에도 많은 변화가 일어났다. 자연스럽게 조직문화에서도 새로운 과제들이 발생했다. 대표님께서 자주 하시는 말씀 중에 “우리는 그동안 시장에 없던 사업을 …

성장하는 스타트업의 조직문화담당자가 가진 고민들 더 보기 »

게임회사 첫 조직문화 담당자 정착기: 매뉴얼 없는 직무, 첫 조직문화 담당자는 뭘 해야 되나요?

처음부터 조직문화 담당자가 되려고 했던 것은 아니었다. 처음에는 교육 담당자로 들어와서 업무 범위가 서서히 넓어지더니 ‘지식관리’ 담당자에서 ‘조직문화’ 담당자로 불리는게 어색하지 않은 상태가 되었다.  만약 스타트업의 첫 조직문화 담당자가 되었다면 아마 어디서부터 어떻게 일을 해야 할지 어려울 것이다. 내가 그랬다. ‘조직문화 담당자’ 라는 말 처럼 업무 범위가 넓고 업무 분장이 안돼있는 업무도 드물었다.   조직문화 담당자는 …

게임회사 첫 조직문화 담당자 정착기: 매뉴얼 없는 직무, 첫 조직문화 담당자는 뭘 해야 되나요? 더 보기 »

error: 컨텐츠 도용 방지를 위해 우클릭이 금지되어 있습니다.

로그인

인살롱 계정이 없으세요? 회원가입

도움이 필요하신가요?

문의사항이 있다면 알려주세요

Close Bitnami banner
Bitnami